김광현, 선발 25경기 이상 소화하면 100만달러 보너스 > 야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야구

김광현, 선발 25경기 이상 소화하면 100만달러 보너스

페이지 정보

작성자 40kor 작성일19-12-21 18:31 댓글0건

본문

2019122000000000000097141.jpg
[AP=연합뉴스 자료사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진출 꿈을 이룬 좌완 투수 김광현(31·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인센티브 조건이 공개됐다.

 

AP통신은 19일(한국시간) 김광현이 세인트루이스에서 2년 800만달러(약 93억원)의 보장 계약과는 별도로 퍼포먼스 보너스로 매년 100만달러(약 11억6천만원)를 챙길 수 있다고 보도했다.

김광현의 인센티브는 선발과 구원, 두 가지 보직에 따라 모두 걸려 있다.

김광현은 세이브 상황과 상관없이 구원으로 등판해 40경기를 끝낼 경우 50만 달러의 보너스를 받을 수 있다.

선발 등판 횟수에 따른 인센티브도 있다.

김광현은 선발로 15, 20경기에 등판할 때마다 30만 달러씩 챙긴다. 25경기 선발에 나서면 40만 달러를 추가로 받을 수 있다.

김광현 입장에서는 선발 로테이션에 안착해 25경기 이상 뛰는 것이 최상의 시나리오다.

이 경우 김광현은 최대 100만 달러의 보너스를 더해 한해 500만달러를 챙길 수 있다.

선발과 불펜 보직을 둘 다 할 수는 없기에 김광현의 실질적인 계약 총액은 최대 2년 1천만달러다.

김광현은 세인트루이스 입단식 당시 "선발 투수를 맡는 게 가장 좋지만, 팀에서 필요한 위치에서 필요한 선수가 되는 게 첫 번째"라며 "팀에서 정해주는 역할을 충실히 따르겠다"며 선발 보직을 고집하지 않았다.

독특한 옵션도 있다.

세인트루이스가 김광현을 다른 팀으로 트레이드하면 25만달러를 지급한다.

그리고 2년 계약이 마무리되면 김광현은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는다고 계약서는 명시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야구 목록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오구오구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